[봉황망]과민성 대장 증후군, 해우소 김준명 원장이 말하는 해결법은? > 언론보도

본문 바로가기

[봉황망]과민성 대장 증후군, 해우소 김준명 원장이 말하는 해결법은?

페이지 정보

작성자 해우소한의원
댓글 0건 조회 552회 작성일 18-06-22 17:56

본문

아픈 증상이 있으면 원인을 알기 위해 병원을 찾기 마련이다. 병원에서는 원인을 밝히기 위해 각종 검사를 하고 결과에 맞춰 치료를 진행하게 된다. 그러나 검사 결과에 특별한 이상이 없는데도 아픈 증상이 계속 되는 경우 환자들은 답답할 노릇이다.

이처럼 검사 상 특별한 원인이 없이 불편한 증상이 지속되는 질환을 기능성 질환이라고 한다. 과민성대장증후군 역시 대표적인 기능성 질환 중의 하나다.

과민성대장증후군은 소화기 증상으로 병원을 찾는 환자들의 약 30% 정도를 차지할 정도로 흔한 증상이며, 특별한 원인 없이 설사나 변비, 복부불편감, 복통 등이 지속되는 증상을 말한다.

아시아인들은 과민성대장증후군 증상 중 특히 가스 팽만, 복부의 구룩거림 등 복부불편감을 호소하는 경우가 많은 것으로 알려져 있는데 시도 때도 없이 가스가 차거나 배가 부글거리는 증상은 여성을 포함한 많은 사람들이 겪는 증상이다.

하지만 뚜렷한 원인이 없는 증상이다 보니 치료 역시 마땅치 않은 현실이라 변비가 오면 변비약, 설사는 지사제, 복통은 진통제 이런 식으로 환자 스스로 약을 구입해 복용하는 경우도 다반사다.

과민성대장증후군의 특정한 원인이 밝혀져 있지는 않지만 증상을 유발하는 다양한 인자들은 있다. 유전적 요인, 식생활을 포함한 생활 습관, 정서적 자극, 체질적인 요소 등 다양한 인자들이 장에 영향을 줘서 증상이 발생하게 되는 것이다.

따라서 환자 각각의 신체적, 정신적 특징을 찾아 바로 잡아주는 것이 과민성대장증후군 치료에 있어 매우 중요하다. 그때 그때 급한 증상에 맞춰 치료를 하는 대증 치료도 필요하지만 오작동 하고 있는 신체 기능을 바로 잡는 것 또한 필요하다.

해우소 한의원의 김준명 원장은 "증상을 영구적으로 사라지게 한다는 생각보다는 최대한 좋은 상태를 만들어 오래 유지한다는 생각으로 치료를 받는 것이 좋다. 매우 불편한 증상임에 틀림없지만 위험한 병으로 진행이 되는 건 아니니 긍정적인 생각으로 잘못된 것을 바로 잡아가면 좋아질 수 있다.”고 전한다.

또한 과민성대장증후군은 예민한 사람들 사이에서 많이 발생한다고 알려져 있는데 생활에 불편을 주는 상황이 반복되다 보면 더욱 더 예민해지면서 증상이 심해지는 악순환을 겪게 된다.

김준명 원장은 "환자들을 진료하다보면 과민성대장증후군 때문에 생기는 생긴 심병(心病)이 큰 환자들이 많고 한의학적으로 마음와 몸은 같이 작용을 하며 장신경과 뇌는 서로 상호작용을 하고 있기 때문에 항상 이 점을 염두해 두고 치료를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오시는길 아이콘 오시는길 전화상담예약 아이콘 전화상담예약 치료사례 아이콘 치료사례 치료후기 아이콘 치료후기

해우소한의원

개인정보 취급방침

닫기